[핫!데뷔일기]틴탑 니엘③ "한국의 마이클 잭슨이 되고 싶어요"

"국적이 어디에요?" 니엘의 이름을 듣고 처음 본 사람들이 가장 많이 하는 말이다. 이국적인 외모에 변성기를 지난 대부분의 남자 아이들과 다르게 고운 미성으로 오해를 받기도 했지만 니엘은 '안양'이 고향인 오리지널 한국인이다.

어린 시절에는 그런 말들이 싫어 투정도 부리고 울기도 했지만 가수가 된 지금은 독특한 외모가 오히려 도움이 된다고 했다.

' 외모 중에서도 특히 입술'이라고 말하는 니엘은 "예전에는 두꺼운 입술이 창피하기도 하고 놀림도 많이 받았었는데 지금은 많은 분들이 입술로 저를 기억해주시고, 제 입술이 매력포인트라고 말씀해주시는 팬 분들이 있어 이제는 입술에 자신감이 생겼다"고 해맑게 웃는다.

니엘은 지난 4월 美MTV에서 취재차 왔던 제작진으로부터 “어린 마이클 잭슨을 떠올리게 하는 목소리”라는 말을 들었다. 그 말을 듣던 날이 니엘이 노래를 시작한 이후 가장 행복했던 순간이었다고 한다. 어렸을 때부터 동경해오고 가장 닮고 싶었던 우상을 닮았다는 것만큼 행복한 일은 없을 것이다.

틴탑의 감성보컬이라고 소개하는 지금도 가장 좋아하는 노래와 가장 자신 있게 부를 수 있는 노래가 마이클 잭슨의 "Ben"이라고 말한다.

"많은 아티스트가 있는 데 왜 마이클 잭슨이냐"는 말에 니엘은 기다렸다는 듯이 '풍부한 음악성은 물론 마이클 잭슨처럼 전 세계를 하나가 되게 할 수 있는 노래를 부르고 싶다'고 대답한다.

전 세계 음악 팬들에게 사랑 받으며 공감할 수 있는 음악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는 니엘은 오늘도 한국의 마이클 잭슨을 꿈꾼다.


 

 

[HOT!出道日記] Niel③「想成為韓國的麥可傑克森」



「國籍是哪裡呢?」這是在聽到Niel的名字,又看到Niel的人之後,大多數人最常問的問題。具有異國風情的外貌,在變聲期後仍保有與其他男子團體所沒有的美聲,所以常常引起誤會。不過Niel的故鄉是「安養」,可是道地的韓國人。

小時候很討厭聽到這種話,會因此而牢騷滿腹甚至會覺得鬱悶,不過現在成為歌手之後,反而因為獨特的外貌而得到了幫助。

「在我的外貌中,最特別的是嘴唇。」Niel這麼說著,「以前會因為厚厚的嘴唇而感到尷尬,而且也遭受很多嘲弄。不過現在很多人都是因為嘴唇而記住我,也有FANS對我說我的嘴唇具有特別的魅力,所以現在的我,反而因為嘴唇而產生自信。」

Niel在4月的時候,曾經聽到美國MTV前來採訪的製作組說過「聲音令人聯想到小時候的麥克傑克森」這樣的話。這話聽在Niel耳中,是他從開始唱歌以來,感到最幸福的瞬間。因為被說成與從小就憧憬,以及最想成為的偶像相像,是世界上最幸福的事情了。

被介紹為TEEN TOP的感性主唱,現在最喜歡而且最能夠自信的演唱的歌曲,就是麥可傑克森的《BEN》。

「有這麼多的藝人,為什麼是麥可傑克森呢?」Niel停頓了一下之後又繼續說著,「因為想像麥可傑克森一樣,成為具有豐富的音樂性,能夠唱出全世界都傳唱的歌曲的藝人。」

為了讓全世界的樂迷們能對自身的音樂產生共感,Niel至今仍舊為了成為韓國的麥可傑克森而努力不懈。

 

 

來源:亞洲經濟

翻譯:山米@Garlic Jumper

轉載煩請註明來源http://garlicjumper.pixnet.net/blog

garlicjumper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0) 人氣()